전자도서관과 함께하는 스마트한 독서 생활 멀리 있는 서점 찾아 헤매지 말고, 가까운 곳에서 독서를 즐기세요.
MAIN > 전자책 > 가족/생활/요리 >

[요리] 친환경 음식백과

친환경 음식백과 

교보문고 전자책 스마트폰 태블릿
저자
최재숙
출판사
담소
출간일
2011.07.30
평점 및 기타 정보
평점
(참여 0명) 리뷰쓰기-친환경 음식백과
페이지 414 Page 이용가능환경 PC, 스마트폰, 태블릿
서비스형태 PDF EPUB 파일크기 22 M / 16 M
대출 0 / 1 예약 0
  • 콘텐츠 소개

    가족 건강을 지켜주는 친환경 먹을거리!

    가족의 건강을 위한 친환경 라이프 『친환경 음식 백과』. 에코생협의 상무이사 최재숙이 친환경으로 살아갈 수 있는 방법을 알려주며, 누구나 실천할 수 있는 생활 속 작은 친환경을 제시한다. 친환경 장보기부터 시작하여 친환경 건강 레시피, 친환경으로 생활하는 살림의 기술까지 친환경에 대한 궁금증들을 해결해준다. 어렵고 멀게 느껴졌던 친환경 생활법을 차근차근 설명하고 있다. 힘들거나 경제적인 부담이 있는 것이 아니라 지금 생활에서도 충분히 실천할 수 있는 부분들이다. 1부에서는 친환경 장보기 팁을, 2부에서는 친환경 재료 선별과 친환경 먹을거리를 소개한다. 부록에서는 살림의 지혜를 친환경적으로 실천할 수 있는 방법을 이야기한다.

  • 저자 소개

    저자 : 최재숙
    저자 최재숙(에코생협 상무이사)은 1990년 아시아 최대의 환경단체인 환경연합을 통해 활동을 시작했다. 2002년부터는 안전한 식품과 친환경생활용품을 유통, 보급하는 에코생협에서 일하고 있다. 생산자와 소비자를 현장에서 직접 만나면서 알게 된 정보들을 시민들과 공유하기 위해 강연과 원고작업을 병행하고 있다. 여성환경연대에서 살림꾼으로, 페어트레이드 코리아 이사로, 시만환경보건센터 운영위원과 환경재단 환경영화제 기획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친환경으로 생활하는 것을 실천하며 현재 블로그를 통해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주고 있다. 저서로 <친환경으로 키우는 우리 아이>(공저)가 있고 2009년 8월부터 월간 <함께 사는 길>에 안전한 식품 정보를 제공하는 기사인 ‘극과 극’ 코너를 연재하고 있다.

    저자 : 김윤정
    저자 김윤정은 왕성하게 활동하는 어린이책 편집자로, 대학원에서 소설을 공부하는 문학도로, 세상에서 가장 사랑스러운 아들을 둔 엄마로 살아가는 이 시대의 전형적인 워킹맘이다. 일을 하느라 절대적인 시간은 부족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아이가 결핍을 느끼도록 하고 싶지는 않다는 소망이 점점 육아서와 가까워지도록 안내했다. 일주일에 두세 권의 육아서를 탐독하던 중, 좀 더 실용적이고 현실적인 육아서를 만들어 보고자 본격적으로 육아서 구성작가의 길을 걷게 되었다. 엄마와 아이들이 숙제에 대한 고민에서 탈출할 수 있도록 <어린이 숙제왕>을 기획했으며, 수학이라는 과목에 대해 크게 오해하고 있는 학부모들을 위해 <수학은 13살이다> 구성 작업에 참여했다. 지금도 아이들이 행복할 수 있는, 부모들이 보람될 수 있는 육아서를 만들기 위해 동분서주하고 있다.

  • 목차

    들어가는 글: 먹을거리에 대한 아주 불편한 진실

    1부 가족의 건강은 장바구니에서 시작된다
    1. 국내산인지 확인한다
    2. 초장지를 곰꼼히 읽어보자
    3. 과일을 고를 때도 지혜가 필요하다
    4. 고기, 등급 표시에 연연하지 말자
    5. 수산물에도 유통 기한이 있다
    6. 아이가 먹을 것일수록 더 깐깐하게 살피자
    7. 유기농 매장과 친해지자
    8. 마크를 눈여겨보자
    9. 육식보다는 채식을 하자
    10. 장바구니에 담자

    2부 친환경 음식백과

    1장 매일매일 우리 아이 건강을 책임지는
    친환경 농산물
    친환경 농산물01 든든한 영양 백화점 곡류
    친환경 농산물02 생명력 넘치는 싱싱한 먹을거리 채소
    친환경 농산물03 예뻐지고 똑똑해지고 건강해지는 팔방미인 과일

    2장 머리가 좋아지는 천혜의 식품
    수산물
    친환경 수산물01 영양 식단을 책임지는 수산물의 대표 생선
    친환경 수산물02 없으면 섭섭한 식단의 감초 해초류
    친환경 수산물03 맛있고 건강한 별미 연체류ㆍ갑각류ㆍ조개류

    3장 맛을 아는 사람들의 필수 메뉴
    축산물
    친환경 축산물01 착한 고기의 최소 조건 무항생제 고기
    친환경 축산물02 밥처럼 친숙하고 물처럼 자주 찾는 유제품
    친환경 축산물03 남녀노소 선호하는 국민반찬 육가공품

    4장 우리 아이를 키우는 감초 먹을거리
    어린이 간식
    어린이 간식01 달콤할수록 몸에 해로운 과자
    어린이 간식02 식사거리가 아닌 간식거리 시리얼
    어린이 간식03 안 먹을수록 좋은 위험한 간식 껌과 사탕
    어린이 간식04 더위를 날려버리는 달콤시원한 유혹 아이스크림
    어린이 간식05 과일주스에서 청량음료까지 다양한 마실거리 음료수
    어린이 간식06 부담 없이 먹고 마시는 아이들의 간식 코코아 초콜릿
    어린이 간식07 맛 좋고 영양은 더 좋은 두유
    어린이 간식08 말랑말랑, 쫀득쫀득한 재미 젤리
    어린이 간식09 잘 먹으면 한 끼 식사 되는 빵
    어린이 간식10 간편하고 맛있는 간식 핫케이크

    5장 유기농 식단을 완성하는
    양념
    여러 가지 양념01 생존과 연결되는 절대 조미료 소금
    여러 가지 양념02 거부할 수 없는 달콤한 유혹 설탕
    여러 가지 양념03 한국인의 대표 발효식품 된장
    여러 가지 양념04 골라 먹는 지혜가 필요한 간장
    여러 가지 양념05 기분가지 좋아지는 매운맛 고춧가루와 고추장
    여러 가지 양념06 입 안에 퍼지는 부드러움 각종 기름
    여러 가지 양념07 새콤달콤 건강한 맛 식초
    여러 가지 양념08 토마토보다 더 건강한 토마토케첩
    여러 가지 양념09 식욕을 돋우는 소스 마요네즈
    여러 가지 양념10 여러 가지 맛으로 변주되는 맛 머스터드 소스
    여러 가지 양념11 간장을 대신하는 천연의 맛 굴소스
    여러 가지 양념12 아이들의 간식, 아이들의 반찬 돈가스 소스
    여러 가지 양념13 고기 맛을 좌우하는 불고기 양념

    6장 백해무익한 건강의 적
    인스턴트식품
    인스턴트식품01 인스턴트 음식을 대표하는 각종 면류
    인스턴트식품02 편리한 만큼 해로운 냉동식품
    인스턴트식품03 보관 기간을 한껏 늘린 레토르트 식품
    인스턴트식품04 환경호르몬 걱정되는 통조림
    인스턴트식품05 원산지와 첨가물이 우려되는 기타 인스턴트식품

    특별부록
    친환경 육아를 꿈구는 엄마가 꼭 알아야 할 살림의 기술
    살림의 기술01 친환경 육아는부엌에서 시작된다
    살림의 기술02 합성세제, 득보다는 실이 더 많다
    살림의 기술03 비누와 치약, 집에서 만들어 쓰자
    살림의 기술04 인테리어 소품, 예쁜 것이 전부는 아니다
    살림의 기술05 전자제품, 편한 것이 전부는 아니다
    살림의 기술06 집먼지 진드기 ,원인부터 제거해야 한다
    살림의 기술07 손만 잘 닦아도 세균을 정복할 수 있다
    살림의 기술08 아이들 장난감 구입, 신중할수록 좋다
    살림의 기술09 아토피가 있는 아이를 위한 살림살이는 따로 있다
    살림의 기술10 계절용품, 청결해야 제 기능을 한다
    살림의 기술11 집 안 구석구석을 깨끗이 하는 청소 비법은 따로 있다
    살림의 기술12 세탁기가 빨래를 더욱 오염시킨다
    살림의 기술13 빨래에도 요령이 있다
    살림의 기술14 화장품도 잘 골라야 살림의 여왕이다
    살림의 기술15 음식물 쓰레기가 자원이 된다
    살림의 기술16 화장지, 화학약품의 역습이 시작된다
    살림의 기술17 해충도 친환경적으로 퇴치하자

    참고자료

  • 출판사 서평

    지금 우리는 먹을거리에 관한 한
    아주 불편한 진실 속에 살고 있다!


    뉴스에서는 오늘도 어김없이 사람이 먹는 음식을 가지고 장난을 치는 사건들이 보도되고 있다. 잊을만하면 다시금 우리를 불안에 떨게 하는 먹을거리에 대한 아주 불편한 진실이다. 특히 우리나라에 수입되고 있는 수입식품의 반 이상이 중국에서 수입된다. 중국산 식품의 안전성은 빈발하는 식품사고 덕분에 불신의 대상이 된 지 오래다. 피임약을 묻혀 키운 오이, 백반과 젤라틴을 화학약품에 버무려 만든 가짜 달걀, 농약을 주입한 만두, 멜라민 분유, 심지어 우리의 밥상에서 꼭 빠지지 않는 ‘김치’까지 불신의 대상으로 만들었다. 그렇지만 이것이 수입식품에만 해당되는 일은 아니다. 우리가 보지 못한 채 길러지는 식재료들은 항생제와 성장촉진제 그리고 식재료 본연의 성질을 인위적으로 변경하거나 추가하는 유전자조작기술을 사용해 만들어지고 있다. 농작물을 재배하는 단계에서 사용되는 막대한 양의 농약과 화학비료가 남아 있고, 가공식품들은 화학물질 덩어리인 각종 식품첨가물들이 들어간다. 이런 재료를 가지고 우리는 가족의 밥상을 준비하고, 아이들은 그런 식재료로 만들어진 급식을 먹고, 즐겁게 가족 외식을 하기도 한다. 당장 보이는 눈앞의 편리함 때문에 우리는 이러한 먹을거리의 불편한 진실 속에 살고 있는 것이다.
    <친환경 음식 백과>는 에코생협의 상무이사 최재숙이 친환경으로 살아갈 수 있는 방법을 알려주고, 누구나 할 수 있는 생활 속 작은 친환경 실천을 보여준다. 친환경으로 장보기부터 시작해서 친환경 건강 레시피, 친환경으로 생활하는 살림의 기술까지, 친환경에 대한 모든 궁금증을 해결해준다. 이 책 한 권을 통해 말로만 듣고, 어려울 것만 같았던 친환경 라이프로 한발 다가갈 수 있을 것이다.

    우리 밥상에 무엇을 올려야 할까?에 대한 명쾌한 해답!
    우리는 지금도 ‘무얼 먹어야 할까?’라는 고민에 빠져 있다. 오늘 우리의 밥상에는 무엇을 먹고 있는지 점검해 보자. 예를 들어 점심때 간단하게 비빔국수를 먹었다고 하면 국수에 들어가 있는 방부제와 강화제부터 시작해서 고추장에 들어간 방부제, 감미료, 양조용 첨가물을 섭취하게 된다. 비빔국수에 감자전을 곁들였다면 양념으로 들어간 간장에서 방부제, 감미료, 소포제, 양조용첨가물을 더 섭취하게 되고 초간장에 들어간 식초에서도 방부제, 감미료를 섭취하게 된다. 식용유로부터는 추출제를 섭취하게 될 것이다. 입이 텁텁해서 어묵 두붓국까지 함께 먹었다면 어묵의 방부제, 감미료, 살균제, 두부의 살균제, 소포제, 강화제, 유화제, 간장의 방부제, 감미료, 소포제, 양조용첨가물까지 섭취할 수밖에 없다. 한 끼의 식사에 만 이렇게나 많은 식품첨가물이 도사리고 있다.
    우리가 즐겨먹는 식재료들은 대량으로 생산하다 보니 맛을 내는 데에 필요한 첨가물이나 보관 기간 때문에 넣게 되는 첨가물이 많이 있으니 되도록 어떤 것이 첨가되어 있는지 꼼꼼히 살피는 것이 중요하다. 그리고 우리가 좋아하는 고기반찬은 항생제로 키워진 가축일 경우가 많으며, 농약으로 키워진 채소 등이 우리의 밥상을 점령하고 있다. 장을 볼 때 친환경 제품은 비쌀 것이라는 생각 때문에 쉽게 다가가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친환경 제품은 일반 제품과 많은 차이가 나지 않는다. 1+1의 유혹을 벗어나 나와 가족의 밥상을 지키기 위한 친환경 장보기를 이 책 <친환경 음식 백과>로 시작해보자.
    이제부터 친환경 먹을거리로 실천하자!
    <친환경 음식 백과>는 멀게만 느껴졌던 친환경으로 생활하는 방법을 차근차근 상세하게 설명해준다. 결코 힘들거나 경제적인 부담이 느껴지는 것이 아닌 우리가 지금 생활에서도 충분히 실천할 수 있는 것을 생각하게 해주며, 더 나아가 가족의 건강까지 살펴주는 책이다. 1부에서는 현명하고 똑똑하게 친환경 주부로 재탄생할 수 있는 장보기에 대한 팁부터, 2부에서는 농산물, 수산물, 축산물, 어린이 간식, 여러 가지 양념류, 인스턴트식품까지 어떤 재료로 된 식품을 고르는 것이 좋은지 친환경 재료 선별부터 친환경 먹을거리를 소개한다. 특별부록에서는 우리가 놓칠 수 있는 살림의 지혜를 친환경적으로 실천할 수 있는 방법을 이야기한다.
    저자 최재숙은 친환경으로 사는 법은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있음을 많은 사람들이 알고 그래서 그것을 더 많은 사람들이 실천하기를 바라고 있다. 아주 작고 사소한 움직임 하나가 환경을 살리고 먹을거리로 장난치는 사람들이 더 이상 이 세상에 머물지 않게 될 수 있는 그날이 오기를 희망한다.